TOP
닫기

HOME 단행본

스토어

커피스터디 플러스

커피 분야 스테디셀러 <커피스터디>의 새로운 변신







커피스터디 플러스

세상은 아는 만큼 보이고, 커피는 아는 만큼 맛있다.
한 권으로 마스터하는 커피 기본기!


원경수, 최치훈, 김지훈, 김세헌, 아이비라인 출판팀 지음
> 아이비라인 펴냄 | 165X223mm | 516페이지 | 2016년 11월 10일 발행


커피 종합서의 새로운 기준
커피 분야 스테디셀러이자 커피 전문 출판사 아이비라인의 대표 서적인 <커피스터디>가 <커피스터디 플러스>라는 이름으로 재탄생했다. 바리스타 자격증의 인기와 함께 커피교육이 한창이던 시절, 커피교재로서는 비교적 초창기에 출간해 많은 독자들의 지지를 받았던 <커피스터디>가 기존의 내용과 구성을 보완해 한층 더 발전된 모습으로 돌아왔다.
커피에 대한 높은 관심을 증명하듯 이미 수많은 커피 개론서들이 출판시장에서 큰 인기를 누리고 커피를 잘 알고 있는 사람도 적지 않지만, 다양한 이유로(언젠가 꼭 한번 카페를 운영해보고 싶다거나 혹은 그저 취미 삼아 커피가 배우고 싶다는 등) 커피공부를 시작하는 이들은 계속 늘어나고 있어 폭넓은 독자층을 아우를 수 있는 커피 종합서에 대한 수요는 여전히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


‘시리즈’ 형식으로 완성도를 높이다
하지만 하나의 주제를 심도 있게 다루는 전문서가 아닌 이상, 광범위한 커피지식을 책 한 권에 담기에는, 더욱이 한 명의 저자가 커피의 모든 분야를 오롯이 자신의 것으로 소화하기에는 현실적으로 어려움이 따르기 마련이다.
이에 <커피스터디 플러스>는 이전에 없던 ‘시리즈’ 형식을 새롭게 도입해 커피를 총 5개 분야(커피학개론&커피향미, 커피로스팅, 커피추출, 라떼아트, 커피메뉴)로 나누고 각 파트별로 전문 필진을 구성함으로써 신뢰도와 전문성을 갖췄다. 또한 커피공부에 꼭 필요한 내용을 기본에 충실하게 설명하고, 다양한 사진과 일러스트, 그래프, 도표 등 풍부한 시각자료를 활용해 이해도와 가독성을 높였다. 커피를 처음 접하는 입문자는 물론, 보다 다양하고 깊이 있는 지식을 원하는 커피업계 종사자들에게도 유익한 책이 될 것이다.


각 분야 커피 전문가들의 이론과 경험을 토대로 깊이를 더한 책
PART 1. 커피학개론&커피향미
커피체리가 커피가 되기까지의 과정을 최신 이슈, 특히 스페셜티 커피를 중심으로 서술하며 현실적으로 적용 가능한 향미평가 방식을 설명한다.
PART 2. 커피로스팅
로스팅과 블랜딩의 기초를 로스터의 관점에서 주요 변수 위주로 정리하고 원리와 현상에 초점을 맞춰 로스팅 노하우를 공유한다.
PART 3. 커피추출
추출에 관한 모든 사항을 실질적이면서도 객관적으로 다룬다. 추출 과정에서 일어나는 변화를 중심으로 목적에 맞는 추출방법을 소개한다.
PART 4. 라떼아트
라떼아트의 필요 요소에 대한 상세설명과 함께 기본적인 패턴의 핵심 포인트를 제시하고, 동영상 QR코드를 제공해 독자들의 이해를 도왔다.
PART 5. 커피메뉴
커피메뉴를 익히는 데 필요한 기본적인 커피지식과 메뉴 기획 및 운영 노하우를 공유하고 실제 카페에서 판매하는 커피메뉴의 상세 레시피도 공개한다.


  • 배송정보
    • 배송방법 : 로젠택배
    • 배송지역 : 전국지역(제주,도서지역 운임추가)
    • 배송비용 : 3만원 미만 구매 시 배송비 3,000원
    • 배송기간 : 결제일 기준으로 오후2시 이전 결제 시 2~3 일 소요, 오후2시 이후 결제 시 3~4일 소요
    • 단, 주말 또는 공휴일이 있을 경우, 또는 재고가 없거나 재입고 될 경우 더 소요됩니다.
  • 교환/환불정보
    • 교환/환불
      정보
      • 고객변심 또는 고객의 주문실수로 반품을 원하시는 경우 상품 수령일로부터 7일 이내 상품이 훼손되지 않은 상태(재판매가 가능한 상태)에서 교환 또는 반품이 가능하며, 배송비는 고객 부담입니다.
      • 상품 불량의 경우 수령 후 30일 이내 교환 및 환불가능하며, 교환 시 왕복 배송비는 본사가 부담, 환불 시에는 배송비 포함 전액이 환불됩니다.
      • 환불 시 반품된 상품 확인 후 고객과 합의된 금액을 고객님의 계좌로 환불 또는 신용카드의 경우 승인 취소해 드립니다. 단, 과월호 잡지의 경우 발간 후 시간이 지남에 따라 생기는 밴딩 자국, 색바램 등의 작은 상처가 있을 수 있으며 이는 교환 및 반품의 사유가 될 수 없습니다.